화성시, 행복얼라이언스와 함께 '행복도시락' 지원

지난달 말부터 시작해 오는 11월까지 6개월 간 도시락 지원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6/22 [16:15]

화성시, 행복얼라이언스와 함께 '행복도시락' 지원

지난달 말부터 시작해 오는 11월까지 6개월 간 도시락 지원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1/06/22 [16:15]

[경인데일리] 화성시가 행복얼라이언스와 손잡고 추진 중인 ‘행복두끼’ 사업이 결식아동들에게 든든한 한 끼가 되면서 공동체에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행복도시락

 

시는 지난 2월 행복얼라이언스 멤버사인 에스에프에이, 본아이에프(주), 행복나래와 ‘행복두끼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맺고 지난달 말부터 도시락 사업을 시작했다. 

 

행복 얼라이언스 멤버사가 사업비를 지원하고 행복한밥상사회적협동조합이 도시락을 만들어 오는 11월까지 관내 18세 미만 결식우려 아동 102명의 가정에 일주일치의 도시락을 주2회 배달하는 방식이다.  

 

또한 도시락과는 별도로 본아이에프(주)에서 20kg 쌀 102포대를 비롯해 행복얼라이언스 멤버사들이 후원한 비타민과 칫솔, 치약, 손세정제, 마스크, 여성 위생용품 등 생필품이 각 가정에 전달됐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도 아이들의 끼니걱정을 덜어주고자 나선 분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시에서도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행복얼라이언스는 화성시를 포함 8개의 지자체와 102개의 기업이 함께하는 사회공헌 플랫폼으로, 결식우려아동 문제 해결을 위해 다방면의 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서철모 화성시장, '경비실 미니태양광 보급 시법사업' 현장 방문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