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문화재단 도서관, 화성시민의 감정을 아카이브하다

코로나19 시대, 화성시민의 다양한 모습 담아 아카이브 도서관의 역할 수행

조민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3/02 [09:51]

화성시문화재단 도서관, 화성시민의 감정을 아카이브하다

코로나19 시대, 화성시민의 다양한 모습 담아 아카이브 도서관의 역할 수행

조민희 기자 | 입력 : 2021/03/02 [09:51]

[경인데일리] 화성시문화재단 도서관에서는 코로나 19시대를 살아가는 시민들의 감정을 수집하고 기록한 「코로나19 아카이브」사업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코로나19 아카이브 <타일벽화아트>

 

「코로나19 아카이브」사업은 <타일벽화아트>와 <단어사전편찬> 두 개로 나뉘어 2020년 8월부터 진행되었다. 

 

<타일벽화아트>는 시민들의 감정을 담은 짧은 글귀나 그림을 수집하여 타일 벽화로 조성한 사업이다. 총 103개의 작품이 모집되었으며, 시민들의 작품을 타일로 제작하는 작업과 벽화 디자인 작업을 거쳐 타일벽화가 완성되었다. 현재 화성시 태안도서관 잔디마당에 조성되어 도서관을 오가는 시민들의 눈길을 끈다.

 

<단어사전편찬>은 코로나19 상황을 겪는 시민들의 감정을 표현하는 단어와 그 단어에 대한 개인적 의미를 수집하여 사전으로 편찬했다.

 

단어사전 내용 공모에는 총 146명의 시민이 참가했으며, 그 중 67개 단어와 269개 의미가‘코로나19 아카이브 단어사전’에 수록됐다. 단어사전은 화성시 도서관에 비치되어 있어 화성시민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코로나19 아카이브」는 기록을 담아두는 아카이브로서의 도서관 고유 역할을 지향하면서도 코로나19 상황에 적합한 새로운 방식으로 기획‧운영되었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

 

또한 시민의 참여와 관내 대학생의 재능기부 활동 등을 이끌어내며 도서관이 지역사회와 함께 어려운 상황을 공감하고, 극복해 나아가는 좋은 선례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화성시문화재단 도서관 관계자는 "타일벽화와 단어사전편찬에 참여해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화성시민이 함께 코로나19 시기를 슬기롭게 헤쳐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 기획부동산 투기지역 18개 시군 3.35㎢ 2년간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