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종합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산시, ‘2020년 시민대상' 3개 부문 수상자 선정
기사입력  2020/07/01 [16:18] 최종편집    이연수 기자

[경인데일리]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오는 9월 26일 개최되는 '제32회 오산시민의 날' 경축기념식을 앞두고  시민대상 3개 부문 수상자를 선정했다.

 

▲  좌로부터 변영일, 최재식, 강한석 수상자

 

시는 지난달 29일 오산시민대상 공적심사위원회를 개최하고 △지역사회발전 부문 변영일 씨 △사회복지 부문 최재식 씨 △문화체육 부문 강한석 씨를 선정했다.

 

변영일(남.70세)씨는 한국자유총연맹 오산시지회장으로 재임하면서 자유민주주의 신장발전을 위한 민주시민의식 고취 및 각종 봉사활동 실천 등으로 오산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최재식(남.62세)씨는 남촌동 새마을지도자·남촌동 6통장·남촌동 통장단협의회장·오산시 통장단협의회장으로 재임하면서 휴경지 경작 등을 통한 이웃사랑 실천 등 봉사정신과 애향심으로 지역사회 발전과 사회복지에 기여한 공으로 수상했다. 

 

강한석(남.74세)씨는 오산예총 2~3대 회장·오산문인협회 6대·8대회장으로 재임하면서 오산최초 남성합창단과 혼성합창단(에벤에셀)을 창단해 합창음악의 기틀을 마련하는 등 문학과 미술에 왕성한 창작 활동을 펼쳐 지역문화 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한편, 시는 시민대상 수상자 시상식을 오는 9월 26일 ‘제32회 오산시민의 날 경축 기념식’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 경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