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종합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성시 꿀밥협동조합, 농식품부 로컬푸드 기반 사회적 사업모델 발굴 신규사업 선정
기사입력  2019/07/21 [16:49] 최종편집    박진영 기자

 【경인데일리】화성시는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로컬푸드 기반 사회적 우수사례 발굴 지원사업’에서 화성시 꿀밥협동조합(이하 ‘꿀밥’)이 신규사업 분야에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로컬푸드 기반 사회적 우수사례 발굴 지원사업은 지역 내 다양한 먹거리 문제의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로컬푸드 기반의 먹거리 관련 시민단체 및 사회적 경제조직을 육성해 지역사회 내 푸드플랜 추진역량을 강화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지난 4월부터 우수사례, 신규사업, 민간활동지원 등 3개 분야에서 총 131건의 사례를 공모했으며, 서면평가를 통해 우수사례 4건, 신규사업 4건, 민간활동지원 10건 등 총 18건의 사례를 선정했다.

 

이번 신규사업 선정으로 꿀밥은 3천만원 수준의 사업비를 연말까지 지원받고, 향후 전국으로 사업이 확산․정착될 수 있도록 각종 홍보지원도 받게 된다.

 

꿀밥은 동탄지역 주부들이 안전하고 맛있는 화성시 로컬푸드를 활용해 건강한 밥상을 만들어 보자는 취지로 설립됐다.

 

꿀밥은 지난해 12월 화성시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재)화성푸드통합지원센터, 화성시 사회적 공동체지원센터와 함께 온라인 유통망 구축, 도농 교류 활동, 로컬푸드 소비 촉진 활동에 힘을 쏟고 있다.

 

특히, 로컬푸드 온라인 쇼핑몰 ‘프라이박스(Fribox)’를 통해 로컬푸드 직매장과 지역 커뮤니티를 연결하는 큰 축을 맡고 있다.

 

프라이박스는 주간단위로 소비자 주문을 취합해, 농가는 배송일 직전에 수확해 지정된 커뮤니티로 배송, 구매자는 지정된 커뮤니티에서 주문한 상품을 직접 수령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대량주문, 대량배송을 통해 유통 비용을 절감하고, 당일 포장-당일 배송으로 소비자에게 보다 신선한 먹거리를 제공하게 된다.

 

프라이박스 외에도 꿀밥은 소비자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온라인 쇼핑몰 ‘꿀미 콜미(www.ggulme.com)’도 운영하고 있으며, 바른 식생활 교육활동, 지역 취약계층 먹거리 나눔 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꿀밥협동조합 최지수 대표는 “이번 사업 선정은 화성시 로컬푸드에 대한 자부심과 건강한 밥상을 만들고 싶다는 엄마들의 마음이 담긴 노력의 결과”라며, “농민과 엄마들이 함께 만드는 밥상공동체, 꿀밥협동조합에 대한 서철모 화성시장님과 담당부서의 관심과 지지에 감사드린다”고 감사를 표했다.

 

 

 

ⓒ 경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