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특례시의회, '2023년 공직자 인권교육' 실시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3/11/13 [18:57]

수원시특례시의회, '2023년 공직자 인권교육' 실시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3/11/13 [18:57]

[경인데일리] 수원특례시의회(김기정 의장)는 13일 세미나실에서 공직자를 대상으로 인권교육을 실시했다. 수원특례시의회 고문변호사를 맡고 있는 임부영 변호사를 초빙하여 의회사무국 전 직원 70여명을 대상으로 5가지 분야에 대한 법조항과 관련 사례들을 살펴보는 시간을 가졌다.

 

수원특례시의회는 13일 세미나실에서 공직자를 대상으로 인권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직장 내 괴롭힘, ▲직장 내 성희롱, ▲명예훼손 및 모욕, ▲지방공무원 징계규칙, ▲수원시의회 업무수행 과정에서 참고할 만한 사례라는 5가지 분야별로 근로기준법 및 산업재해보상보험법 등 관련 법과 공무원이 알고 참고해야 할 사례들을 통해 법률적 관점의 인권에 대해 소상히 파악하여 공무원의 소양을 높이고자 추진되었다. 

 

교육에 참석한 한 직원은 “따로 인권에 대해 법률적으로 알아본 바가 없었는데, 이번 교육을 통해 어떤 하나의 행위가 법적으로는 어떤 의미를 갖고 어떻게 해석되는지 알 수 있었다”며 소감을 밝혔다. 

 

수원특례시의회 관계자는 "향후에도 공직자를 대상으로 하는 인권교육 상시학습 등을 통해 인권에 대한 인지와 사례 등을 습득하고 시민에게 공감받는 의회 운영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용인특례시, 스페인 최대 컨벤션 기업 NEBEXT와 'MICE 산업육성' 업무협약 체결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