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민원실에 비상벨 설치.. 위급상황 발생 시 경찰 출동

시청 민원봉사과, 동부·동탄출장소, 읍면동 민원실 등 31개소에 설치

조민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2/27 [01:30]

화성시, 민원실에 비상벨 설치.. 위급상황 발생 시 경찰 출동

시청 민원봉사과, 동부·동탄출장소, 읍면동 민원실 등 31개소에 설치

조민희 기자 | 입력 : 2021/02/27 [01:30]

[경인데일리] 화성시가 최근 공직자 폭행과 폭언 사건이 이슈로 떠오름에 따라 안전한 근무환경을 조성하고자 민원실 비상벨 설치 사업에 나섰다. 

 

 

시는 지난 18일부터 26일까지 총 2천2백만 원을 들여 시청 민원봉사과, 동부·동탄출장소, 읍면동 민원실 총 31개소에 비상벨을 설치했다. 설치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비상벨은 112 상황실과 연결돼 양방향 음성통화가 가능하며, 위급상황 발생 시 인근 순찰차로 전달돼 긴급출동이 가능하다.  

 

또한 연 1회 이상 화성서부경찰서와 합동 모의훈련을 실시해 적극적인 비상대응체계도 갖출 방침이다.

 

홍사환 민원봉사과장은 “비상벨은 시민과 공직자 모두가 안심할 수 있는 환경을 위해 마련한 것”이라며, “보다 쾌적한 행정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 부동산 투기 1차 자체조사 결과 소속직원 3명 포함 54명 적발.. 수사 의뢰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