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중앙도서관, 코로나19로 인한 학습격차 해소 방법 제시

초등학생과 학부모 대상으로 총 3회 멘토링 강연 진행

이연수 기자 | 기사입력 2021/01/24 [09:50]

용인중앙도서관, 코로나19로 인한 학습격차 해소 방법 제시

초등학생과 학부모 대상으로 총 3회 멘토링 강연 진행

이연수 기자 | 입력 : 2021/01/24 [09:50]

[경인데일리] 용인중앙도서관이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아이들의 학습결손 및 교육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방안을 준비했다.

 

 

초등학생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다음달 5일부터 17일까지 3회에 걸쳐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강연을 통해 그 해법을 제시한다.

 

‘초등생활 정복기’를 주제로 한 강연에는 현직 초등학교 교사 및 초등교육 분야의 저명한 작가 등이 참여해 코로나19로 인해 발생하고 있는 학습결손 및 교육격차 문제를 위한 해결책을 알려준다.

 

특히 유형별 학습지도 및 학생들의 자기 주도적 학습 능력을 제고 하기 위해 필요한 생활 습관, 부모의 역할 등 다양한 분야의 내용을 종합적으로 다룬다.

 

먼저 5일 ‘초등 집공부의 힘’의 저자인 이진혁 남양주 구룡초등학교 교사가 언제 어디서 어떻게 공부하든 흔들리지 않도록 ‘공부 기초 체력’을 키우는 비법에 대해 이야기하고, 이어 8일 ‘초3보다 중요한 학년은 없습니다’의 저자인 이상학 충남 태안 백화초등학교 교사가 학기·방학·과목별 지도 방법을 제안한다.

 

마지막으로 17일 ‘완전학습 바이블’의 저자이자 12년간 교육 멘토로 활동하고 있는 임작가 멘토가 아이들의 공부정서를 올바르게 형성해 줄 수 있는 ‘완전학습법’을 소개한다.

 

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강연이 아이들의 자기 주도 학습능력을 키우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학습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자세한 내용 및 참여 방법은 용인중앙도서관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수원시 영흥공원 수목원 부지에 폐기물 매립 의혹?.. "사실 무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